튼튼한 라이트닝 케이블 - 버바팀 Step-Up 메탈릭 라이트닝 케이블 2

 


이번에 버바팀에서 새롭게 출시한 메탈릭 라이트닝 케이블 체험단에 선정이 되어 소개해드립니다.

리뷰 Start~~~
 

 
모델명 : 버바팀 Step-Up 메탈릭 라이트닝 케이블 120Cm
제품 구분 : 라이트닝 싱크 & 충전 케이블
사이즈 : 1200mm x 14.7mm x 7.3mm / 24g
컬러 : 로즈 골드, 블랙, 실버, 골드
품질보증 : 2년
원산지 : 중국
버바팀 고객센터 : 1600-5836
판매 가격 : 2만 원대

 

 

 
번쩍거리는 펄이 들어간 고급스러운 패키지네요.

 

 
CNC 가공 처리된 알루미늄에 아노다이징 처리한  하우징. 눈에 띄는 Verbarim 로고.
컴퓨터 USB 커넥터는 데이터 전송을 안정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금도금 처리가 되어있습니다.

 
커넥터 끝부분도 단선을 방지하기 위해 단단하게 몰딩 처리가 되어있습니다. 정품 라이트닝 케이블에 비해 단선이 없을 거 같습니다.

 

 
현재 사용 중인 아이폰 6 +에 연결을 해보았습니다. 채결력도 좋네요.

 
1년 이상 사용한 정품 라이트닝 케이블과 비교를 해보았습니다.
버바팀 제품은 정품에 비해서 커넥터 부분이 길게 설계되어있습니다. 커넥터 그립 면에서는 버바팀 제품이 안정적입니다.
보통 정품 케이블의 경우 1년 정도 사용하면 몰딩 끝부분에 피복이 꺾이면서 단선이 많이 발생하는 편입니다.  
반면에 버바팀의 라이트닝 케이블은 나일론 조직의 원사를 사용하여 든든하게 느껴집니다.

 
이번 2세대 제품은 1세대 제품에 단점을 개선하였다고 합니다.
1세대 제품을 사용해보지 않아서..... 차이점을 알아보겠습니다.

 
1. 기존 제품 대비 사이즈 변경
위의 사진과 같이 라이트닝 커넥터 부분의 두께를 얇게 만들고, 또한 아이폰 전체를 감싸는 쉴드형
케이스에 사용이 가능하게 끝부분을 CNC 가공하였습니다.

 
가공된 끝부분과 정품 라이트닝 케이블의 전면입니다. 사이즈가 동일합니다.

 
2. 커넥터의 마감 처리
겉에서 끼어서 마감하는 것이 아니라 안쪽에 집어넣어 마감하는 형태로 변경하였습니다.
잘 빠지지 않게 변경이 되었네요.

 
3. 기존 보다 2배로 촘촘해진 나일론 원사
촘촘해진 나머지 케이블이 뻣뻣한 느낌이 듭니다. 

 
4. 컬러 나일론으로 변경
기존에 투명으로 되어있었다고 하네요. 이번에 체험단으로 받은 제품은 골드 색상으로 되어있어서
나름 괜찮았습니다. 역시 컬러가 생명력을 부여해줍니다.

 
5. 금도금 처리된 USB 커넥터
개인적으론 도금의 차이를 직접 체감할 수 있는 부분이 아니어서 크게 비중을 두지 않지만
그래도 금 도금 처리가 되면 노이즈나 전송률에 이득이 있다고 하니 좋아 보입니다.

.

아이폰 3gs를 시작으로 현재의 6+까지 사용하면서 정품 케이블과 비 정품 케이블을 많이 사용해봤습니다. 

특히 싼 맛에 구입한 비 정품 케이블은 IOS 버전이 변경이 되면 충전이나 데이터 전송을 지원하지 않아 
대부분 버려야 했고, 정품 케이블은 오랜 기간 사용을 하다 보니 단선이 발생하는 문제가 있었습니다.

이번 버바팀 라이트닝 케이블 체험단에 선정되기 전까지 온라인 쇼핑몰에서 라이트닝 케이블 주문을 하기 위해서 장바구니에 넣어두고 결제를 하려고 했었습니다. ㅎㅎㅎ

혹시나 하는 맘에 제품을 받아서 사용해보니 정말 맘에 드네요.

나일론 소재의 원사가 촘촘하여 정품 케이블에 비해 뻣뻣함이 있어 처음에는 적응이 되지 않았지만
사용할 수도록 안정적인 느낌이 들었습니다.

특히 애플의  MFI 인증을 받은 제품이니 향후 IOS 업데이트에도 걱정이 없을 거 같습니다.


" 이 사용기는 플로피와 다나와 체험단을 통해 제공받아 작성하였습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rackbacks 0 / Comments 0

오늘도 달리고 달리고 달리고... Since 2004 by 뚜비뚜비뚜뚜바

Notices

Recent Trackbacks

Statistics

  • Total : 696,613
  • Today : 101
  • Yesterday : 351
Flag Counter
다나와리포터 안내 페이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