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특한 영상편집

 

음.. 대충 보니 기법에 대해서는 알듯하지만, 정말 편집을 잘했다는....

 

Trackbacks 0 / Comments 0

Tekken Blood Vengeance 철권매니아 로망.


그간 여러편의 철권 실사가 영화로 나왔다.
철권 1~5까지의 플레이를 한 유저로써, 철권은 스테이지 클리어 이후 캐릭터 영상 감상이 목적으로 시작하여,

캐릭터의 기술연마 더 나아가 10단 콤보의 연속기를 익히는 피나는 노력을 하게된다.

플스1을 구입하여, 철권2를 마스터를 하고, 오락실에 찾아가 1 VS 1 게임을 하게된다. 

컴퓨터와 하듯이 탬포조절없는 공격으로 실패를 하고,

집으로 돌아와 방어와 회피, 공격에 대한 탬포조절을 연습하게 된다.

오락실에서 적은 돈을 넣고 오래버티가 되면 나름 고수다 할수 있는 암암리의 타이틀이 된다. ㅋㅋㅋ

참.. 재미있게 지냈던 시절이 있었구나... ㅎㅎㅎ

플스 2까지는 구입하여, 철권 5까지는 했지만, 플스 3 구입에 실패하여, 철권 6는 접하지 못했다.

쩝... 아마 유부남의 비애가 아닐까? - 다들 그러지요? -

어느덧 시간은 흘러, 게임과 거리가 생기가 되다보니, 게임기사를 보다보면 딴나라 이야기 같다는.. 쩝... ㅠ.ㅠ;

그래서 이번에 Tekken.Blood.Vengeance를 구하여 감상하게 되었다. 헐....

왠만한 철권 실사판 보다는 낳다는 생각...

스테이지 클리어 영상의 연장선같다는 느낌? 기존의 시리즈의 영상이 업그레이드 되었다는 느낌? 암튼 그런 느낌..


오프닝 시작은 매트릭스와 같이... 역시 슈트가 잘 어울리는 니나가 등장하며, 그의 영원한 맞수 안나가 등장한다.


오~~ 희뻐~~ 그냥!~ 죽여줘~~


이번 영화에 중심인물인 샤오링과 알리샤


영상 막바지에 등장하여 크라이막스를 연출하는 콩가루집안의 3부자. 헤이하치, 진, 카즈야



태그토너먼트를 연출하는 장면. 영화에서는 1 VS 1 VS 1 각각 싸우고 있다는.


이 장면이 나오는 부분에서 헤이하지의 5단 콤보를 선보인다는...  우와~~ 멋쪄!!


역시 젊은 피인듯....  진이 갑이다.



카즈야 -> 데빌로 변쉰!!


이에 진도 데빌 진으로 맞서는데, 왠지 이 장면은 게임 캐릭터로 나왔으면 ....했는데..


이후 데빌이 물러나고, 등장하는 헤이하치, 왠지 오거를 연상시키는 괴물로 다시 등장.

모쿠진이라는 목각인형이 원형 되겠습니다.


마지막 피날레를 장식하는 알리샤의 로켓펀치


알리샤의 로켓펀치의 일격과 더불어...


데빌 진의 레이저 광선으로 끝을 맺는다...


대충 아셨겠지만, 마시마가의 이야기가 중심이 된 스토리이다. 철권 시리즈의 몇몇 캐릭터가 나오지만, 철권 토너먼트에 대한 3D 애니메이션이

나왔으면 하는 바램이다. 당연히 10단 콤보도 보여주고.. 쫌....

어떻게 안되겠니?

내가 꼭 플스 3를 구입해야 하는거니?



Trackbacks 0 / Comments 0

2012년 기대되는 영화 마블 어벤저!!




2012년에 개봉 예정인 영화. 마블 어벤져스 우리는 이 영화를 보기 이전에 사전 공부격인 영화를 모두다 감상을 해야한다는 전재가 깔려있다.


1. 아이언맨


영화 초반에 무슨 국가기관이라고 자칭하며 등장한 이 남자를 보게 된다.


영화 후반 스탭롤 이후에 짜투리 영상에서 이 남자를 볼수가 있다. 이 남자의 등장이 후속을 이야기하는 정도로만 알수 있었다.

2. 아이언맨 2


이들은 자칭 쉴드라고하여, 국가를 위협하는 것에 대항하는 조직이라고 설명하면, 주인공의 아버지도 그들의 맴버였다고 이야기한다.



이 남자는 아이언맨을 감시하는  임무들 맡고 있다가 임무가 변경이 되어 중간에 떠나간다.


영화 후반부 짜투리 영상에서 이 남자는 무언가를 발견을 한다.


과연 이것은 무엇이었을까???

3. 토르


토르의 망치를 발견하는 장면이다.


아이언맨2와 동일한 컷이 나오는데, 이것이 바로 토르의 망치를 발견하고 이를 뽑아내기 위해서 축제아닌 축제가 벌려지는 내용이다.


이 남자는 영화에서 토르를 만나게 된다.

4. 퍼스트 어벤저 (캡틴 아메리카)

영화는 시대를 거슬러 올라가 쉴드가 시작될 수 있었던, 배경인 2차 세계대전으로 가게 된다.


영화 초반에 이 남자가 캡틴 아메리카의 방패를 찾아낸다. 이 후 영화는 캡틴 아메리카가 탄생하게 된 시대적 배경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위의 인물이 스타크 인더러스트의 사장 하워드 스타크 (토니 스타크 - 아이언맨 : 의 아버지) 캡틴아메리카의 탄생을 하게되는데 일조하는 인물이다.

영화 후반부에 캡틴 아메리카의 생사를 찾아 나서기도 한다.

5. 인크레더블 헐크

아... 아직 인크레더블 헐크를 보지 못해서....~~ 1080p를 구해야 하는디.... 쩝.

암튼.. 이러한 연계성으로 만들어지는 영화가 어벤저스이다.





(아마 아 시람이 헐크인듯..)




이 정도면 기대하지 않을 수 있겠는가? 2012년을 기대해본다..

그나저나 11월에 미션임파서블이 개봉하는데...

이렇듯 마블코믹스 소재의 영화에서 특징은 영화 후반 자투리에 나오는 조각에 있다. 마치 성룡이 영화 끝부분에 NG영상을 넣어두듯이 말이다.

정말 웃기는건 저 자투리 영상은 극장에서 보지도 못했다는.. 헐~~  그래서 다운받아서 다시 봤다는.... ㅋㅋ

Trackbacks 0 / Comments 1

칼세이건 원작 소설의 영화 " Contact "

무려 10년이 지난 영화이지만, 느끼는 감동은 10년전에 비해 배가 된느낌?

영화속에 나오는 CRT모니터 만큼이나, 세워을 느끼게 해주는 영화이다. 그런데, 내용은 요즘 영화 못지 않다는 생각이 들까?

원작 또는 감독의 연출이 좋아서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Contact 영화를 생가하면, 위의 화면이 가장 인상깊었다는... 다시 봐도 재미있다.

영화속에서 반복적으로 전하는 메시지는...

" 이 거대한 우주에 우리만 존재한다는 것은 공간의 낭비다 "

즉, 외계인이 있을 수 있다는 긍정의? 메시지가 아닐러런지..

 

Trackbacks 0 / Comments 3

스노보드 어드벤처 필름, Art of Flight


토렌토에서 1080P 영상물을 검색하다가 꼭 1080P로 봐야 한다길래..  봐버린 영상

아이맥스로 보면 꽤나 볼만했을듯...










Trackbacks 0 / Comments 0

오늘도 달리고 달리고 달리고... Since 2004 by 뚜비뚜비뚜뚜바

Recent Trackbacks

Statistics

  • Total : 885,943
  • Today : 423
  • Yesterday : 742
Flag Counter
다나와리포터 안내 페이지 바로가기

티스토리 툴바

analytics.com/analytics.js','ga'); ga('create', 'UA-77536230-1', 'auto'); ga('send', 'page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