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코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텐키리스 (블루투스 기계식키보드)


이번에 리뷰할 제품은 필코에서 또!! 또!! 출시한 텐키리스 모델 컨버터블 2 크림치즈입니다.

개인적으로 기계식 키보드를 필코로 시작해서 그런지 필코에서 신제품이 나오면 매번 설렙니다.

 

이번 리뷰를 진행하면서 정말 스펙터클한 시간을 보냈습니다.

 

스위치 슬라이더  뽑힘으로 인한 자가 수리, 카메라 메모리 에러로 인한 사진 재촬영 등등 어려운 난관을 헤치고 리뷰를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

 

자~ 리뷰를 시작하겠습니다. 

Start!!

 

 

     언박싱

 

          

 

     제품 스펙

필코 컨버터블 2 제품은 처음 출시 때나 지금이나 스펙의 변화가 거의 없는 거 같네요.

 

이 제품을 처음 접하시는 분들은 구성품으로 제공되지 않는 블루투스 동글이를 별도로 구매하셔야 하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패키지

 

필코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텐키리스 패키지의 모습입니다. 

전면에 87 Key 표기와 컨버터블 2 텐키리스 그리고 1, 2, 3, 4, 5 키캡이 보이는데요.

컨버터블 2는 최대 4대의 스마트 디바이스와 USB 통한 컴퓨터 연결이 가능하기에 그러한 특징을 패키지에 조용히 강조하는

하고 있고요.

우측에는 체리 MX 스위치를 사용했다는 로고와 유선과 무선을 지원하는 아이콘, 윈도우즈를 지원하는 로고가

인쇄되어있습니다.

패키지 뒷면에는 매뉴얼 수준의 내용이 인쇄되어있는데요.

그중에서 4가지 포인트에 대해서 유통사가 설명하는 내용으로 대체하겠습니다.

아무래도 일본어 보다는 한글이 좋을 거 같아서요

막상 이렇게 이미지를 붙여놓고 보니 패키지에 한글이 없어서 아쉽긴 하네요.

오른쪽 부분에는 키보드의 제원 그리고 제품의 구성품에 정보가 인쇄되어있습니다.

패키지 측면에는 제품의 디테일한 정보가 인쇄되어있는데요.

제가 리뷰하는 제품은 크림치즈 화이트 바디에 크림치즈 화이트 베이스에 그린 컬러 각인, 한글 버전, 체리 갈축 스위치가

사용된 제품입니다.

 

제품의 구성품으로는 키보드 투명 커버, 키보드 본체, 교체형 키캡, 스틸 와이어 키캡 리무버, 설명서, 탈착형 케이브,

AA 건전지 2개로 구성되어있습니다.

 

 

     제품 살펴보기
 

필코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텐키리스 모습입니다. 노르스름한 크림 화이트 베이스 하우징과 키캡, 모디 부분에 그린 컬러

키캡이 사용되어 투톤 느낌으로 출시 되었습니다.

ABS 재질에 레이저 각인으로 처리가 되었는데 하쿠아 모델과 비슷한 느낌인데 레이저 각인 이후 페인팅 처리 후 코팅한

느낌이네요. 

키캡을 소개하는 섹션에서 확대경으로 촬영한 사진으로 자세히 설명드리겠습니다.

키보드 전면의 건매탈 FILCO 로고가 보이고요.

F펑션열이 있는 위쪽에는 중앙에 블루투스 전원 On/Off 버튼과 미니 USB 단자가 있습니다.


유선 방식으로 사용 시 미니 5핀 USB 케이블을 이용합니다.


스탭스 컬처 2가 적용된 키보드 옆모습인데요.

F평션열 기준으로 보았을 때 키보드의 높이가 38.5mm이며 높이 조절 다리를 세우면 약 11mm가 높아진 49.5mm 높이가 

됩니다.

바닥면의 모습인데요. 위에 2곳과 아래 2곳에는 미끄럼 방지 패드가 부착되어있으며

블루투스 배터리로 사용되는 AA사이즈 건전지 2개가 들어가는 소켓


그리고, 키보드 키 기능을 변경하는 DIP 스위치와 블루투스 페어링은 값은 초기화하는 리셋 스위치


높이 조절 다리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제품에 동봉된 USB 연결 시 사용하게 되는 Mini 5핀 케이블의 모습인데요.

FILCO로고가 각인된 벨크로 타이가 기본으로 제공되어 케이블 정리를 간편하게 할 수 있습니다.


 


       제품의 디테일

 

키캡을 모두 제거한 필코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텐키리스의 모습입니다.

하우징의 컬러와 보강판의 컬러가 통일되어 마치 하나 같은 느낌을 주는데요. 키보드 왼쪽 Caps lock 부분의 보강판에는

FILCO 각인이 보이네요.

스테빌라이저에는 윤활 처리가 되어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노르스름한 크림치즈 컬러와 그린 컬러의 투톤 느낌의 키캡 각인 상태를 확대경으로 확인해보았습니다.

레이저 각인 이후에 페인팅 한 느낌인데 페인팅 방식이 독특하네요.

 

이번 리뷰 작업을 하는 과정에 뜻하지 않게 키캡 교체 후 원복 하는 과정에서 갈축 슬라이더가 뽑히는 사건이 발생하였습니다.

설마 이게 뽑힐 거라곤 전혀 생각을 못했는데... 암튼 자가 수리를 위해 분해를 해보았습니다.

지금까지 키보드 리뷰를 하면서 분해는 잘 안 하는 편인데 이번 기회를 통해 필코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텐키리스의 속살을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하우징 분해 모습입니다. 분해를 하면서 하우징 채결이 너무 완벽해서 감탄했네요.

MCU와 블루투스 모듈이 있는 기판은 스위치가 있는 기판과는 30 PIN 커넥터로 연결되는 구조입니다.

분해 시에는 30 핀 커넥터를 분리하는 과정에 조심해야 했고, 조립 시에는 30 핀 위치를 정확히 맞춰서 끼워줘야 하기

조심해야했습니다. ^^;

이번에 필코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텐키리스를 분해하면서 놀란 부분이 바로 보강판과 PCB의 텐션을 줄이기 위해서 세워진

철재 가이드였습니다.

스위치 홀을 가공 시 가이드 만들어 절곡으로 세우고 가이드에 기판을 슬라이드 방식으로 체결 후 스위치를 납땜 처리를

했는데요.

 

과거에 필코 1 시리즈 때엔 단면 기판을 사용했기에 키보드를 오래 사용하다 보면 보강판을 때리는 충격에 보강판을

울리면서 PCB도 텐션의 영향을 받아 동판이 떨어지곤 했는데, 필코 2 시리즈부터는 FR-4 양면기판을 사용하고 있기에

가이드가 없어도 큰 문제는 없을 거 같다는 생각을 하지만 이렇게 보강판을 절곡하여 가이드로 사용함으로써 안정성을

더 챙긴 모습입니다.

이렇게 만들어진 보강판은 하우징과 일체 되는 디자인으로 오차 없이 조립되는 게 특징이네요.

이렇게 하우징 상판과 하판이 조립이 되면 하우징 결합만으로도 튼튼하기에 나사 채결이 필요 없을 거 같았습니다. ^^

 


 

       제품의 특징

 

- 유선 또는 무선일때 LED 인디케이트 반응

LED 인디케이터는 유선 연결 시 Caps Lock, Scroll Lock 기능에 반응하여 점등되지만, 무선으로 연결 시

Caps Lock = 페어링 관련 ,  Caps Lock = 배터리 관련 LED 인디케이터로 사용됩니다.

 

 

- DIP 스위치 변경을 통한 키 위치 변경

 

※  DIP 스위치 조작은 블루투스 Off 상태, 유선으로 사용 시 컴퓨터에 USB 케이블을 연결하기 전에 조작 후 사용하셔야

하며 DIP의 기본값은 Off 상태입니다.

 

1. DIP 스위치 1번 On

DIP 1번 On - 키보드의 양쪽 Win키 작동 안 함

DIP 1번 On, 4번 On - 키보드 왼쪽 Win키, 오른쪽의 APP키 작동 안 함

 

2. DIP 스위치 2번 On

정상적인 Caps Lokc키와 Ctrl 키가 서로 자리 바꿈을 합니다.

 

3. DIP 스위치 3번 On

정상적인 위치의 ESC키와 ~키 위치가 서로 자리 바꿈을 합니다.

 

4. DIP 스위치 4번 On

정상적인 위치에서 Fn 키의 위치가 변경되고 Win키 기능이 APP키로 바뀝니다.

추가로 제공하는 포인트 키캡을 적용해보았습니다.

W,A,S,D키에 포인트를 주는 키캡은 사용자 취향에 따라 교체하여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 FN키 조합으로 사용하는 멀티미디어 펑션 키

Fn 키 조합으로 F1~F3까지 볼륨 컨트롤 및 F5~ F8까지 멀티미디어 제어가 가능하고요.

Fn + F12 키를 이용하여 컴퓨터 Sleep 모드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Fn + Win키로 App키 기능을 Fn + App키로 Win키 기능(DIP 스위치 4번 On으로 설정)으로 사용할 수 있는데요.

Fn키로 사용하는 기능이 다양하진 않지만 기본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해주고 있습니다. 

 

- IOS 기기 연결시

Fn + F1~F3 = 볼륨 컨트롤

Fn + F5, F6, F8 = 미디어 제어

Caps Lock, 오른쪽 Ctrl + Space = 한/영 전환

 

       연결 방법

 

패키지 설명에도 나와있지만 필코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텐키리스는 USB를 포함하여 총 5개의 디바이스와 연결이 가능하며

( 1~4번은 블루투스 디바이스 연결 영역, 5번은 USB를 이용한 연결 영역 )

연결하는 방식은 1. USB로 연결 / 2.배터리를 이용한 블루투스 연결 / 3. USB로 전원공급 그리고 블루투스로 연결

3 가지 중 사용자가 원하는 방식으로 연결하면 됩니다.

 

이번에는 그 중에서 2번 배터리를 이용한 블루투스 연결방식으로 1번은 컴퓨터, 2번은 아이패드를 연결하는 방법과

다바이스 전환에 대하여 설명드리겠습니다.

 

- 블루투스 페어링 (1)

Window 10에서 연결 시 Window 7과 달라서 연결하는데 애를 먹었네요.

기본적으로 블루투스 아이콘을 클릭하여 설정 - Bluetooth 및 기타 디바이스 연결 메뉴에서

" + " 버튼을 눌러 디바이스 추가를 하는 경우

컨버터블 2 TKL에 대한 PIN을 입력하는 메시지 창에 PIN 번호가 나오지 않는 문제가 있었습니다.

오랜 시간 뭐가 문제지? 하고 삽질을 하다가 인터넷 검색으로 알게 된 다른 방법으로 간단하게 해결하였는데요.

제어판 - 장치 및 프린터 메뉴에서 Bluetooth 장치 추가 버튼을 눌러 추가하는 방법으로 진행하였습니다.

이 방법으로도 똑같이 PIN 번호가 보이지 않는 상태로 진행이 되는데 PIN번호 입력 창 아래

"또는 해당 장치에 있는 암호를 입력하세요" 부분을 클릭하여 6자리 PIN 번호를 확인하여 페어링을 할 수 있었습니다.


- 블루투스 페어링 (2)

오히려 IOS기기에 연결하는 방식이 더 간편했습니다.

 

- 블루투스 페어링 과정

1. AA 건전지 삽입 후 Bluetooth 전원 버튼 On

2. 키보드 뒷면에 리셋 버튼을 눌러 줍니다.

리셋과 동시에 Blue/Red LED가 교차로 점멸하다가 Blue LED만 점멸합니다.


4. 오른쪽 Ctrl + 오른쪽 Alt + FN키를 누른 후 1번을 설정하면

Blue LED가 점멸하다가 Blue/Red LED가 동시에 3회 점멸합니다.

위의 방식으로 2번도 디바이스 등록을 합니다.

 

5. 디바이스 전환

 

오른쪽 Ctrl + 오른쪽 Alt + FN키를 누른 상태에서 저장된 디바이스 번호를 누르면 Blue/Red LED가 교차 점멸 2~3회 후  

Blue/Red LED가 동시 점멸 3회를 하며 디바이스 전환이 완료됩니다.

 

위의 LED 점멸 내용을 참고하여 페어링 과정 동영상을 봐주시기 바랍니다.

 

특히 오른쪽의 아이패드를 유심히 보시면 아이패드에서 PC로 디바이스 전환이 되는 순간 쿼티 자판이 등장합니다.

대략 디바이스 전환 타임은 약 3.30~4초 사이로 판단되며 의외로 빠름을 보여줍니다.

 

 

       테스트

 

블루투스 키보드라 특별하게 테스트할만한 게 없는데, 기본이 입각하여 몇 가지 테스트를 해보았습니다.

 

애국가 타이핑

 

타이핑 영상의 소리를 들어보시면 필코 제품이 가지고 있는 통울림을 들을 실 수 있는데요.

기성품에서 발생하는 소음치 곤 적당한 편입니다.

 

- 블루투스 페어링으로 온라인 게임

필코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텐키리스 리뷰를 준비하는 2주일간 평균 1시간 정도 게임을 하곤 했는데요.

필코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텐키리스의 리뷰 외 3~4건의 체험단 리뷰를 동시에 진행하며 글쓰기 및 웹서핑,

커뮤니티 답글 작성 등 다양한 작업을 함에 있어서 큰 딜레이를 겪어보지 못했습니다.

 

 

       마무리

 

 

 

지금까지 필코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텐키리스에 대하여 알아보았습니다.

작년에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풀배열, 올해는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텐키리스로 출시되며 블루투스 키보드의 다양함을

유지하고 있는 필코입니다.

 

아직 하쿠아 모델이 등장하지 않아 많은 분들이 언제 출시되나 기대를 하고 있을 텐데요.

개인적으로도 컨버터블 2 하쿠아 모델이 출시되길 손꼽아 기다리고 있습니다. ^^

 

키보드매니아 게시판에 질문받습니다라는 게시글에 덧글을 남겨주신 내용을 추가로 정리해보겠습니다.

 

1. 반응속도 체감

- 일반적인 사용에 있어서는 유선과 똑같습니다. 무선이라고 타이핑 시 누르는 키가 밀려서 입력되지 않거든요.

엄청난 반응속도를 요구하는 리듬게임을 해봐야 알 수 있겠지만 컨버터블 2 태생이 N키를 지원하지 않기 때문에.....

크게 의미는 없어 보입니다.

암튼 장문의 워드 타이핑이나 FPS 게임 등을 했을 때 문제없이 사용 가능했습니다.

 

2. 블루투스 2.4 GHz 주파수 간섭

- 환경적인 부분이라 없다고 이야기하긴 어렵지만 제가 사용하는 환경에서는 간섭이 없었습니다.

유무선 공유기 2.4 GHz / 5 GHz , 스틸시리즈 Actris 7 무선 헤드셋, 소니 MDR-HW700DS 무선 헤드폰이 동시에

켜져 있음에도 큰 문제는 없었습니다.

이 부분은 환경에 따라 다를 수 있으며 혹시나 간섭이 있다면 유무선 공유기의 경우 채널을 변경하여 개선을

해볼 수 있을 거 같기도 합니다.

 

3. ABS 키캡 호불호 관련

- 개인적으론 ABS 키캡을 좋아하는 편입니다만 최근에 키보드를 접하시는 분들은 PBT를 선호하시는거 같더라고요.

커뮤니티의 영향인지 개인적 취향의 문제인지 모르나 키보드가 고오급 소모품이기에 키캡은 사용자의 취향에 따라

교체하여 사용하시면 되실 거 같습니다.

 

한 가지 주의하셔야 할 부분은 마제방식 스테빌라이저가 사용되는 Shift, Enter, BackSpace, Space Bar의 경우 철사가

절곡 형태로 돌출되는 형태라 GMK류와 같은 체리 프로파일 키캡을 사용 시 돌출된 철사와 키캡 두께로 인해

간섭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IOMANIA에 시즌 키캡의 경우 마제 시리즈와 키캡 호환이 되는 걸로 알고 있으니 참고하셔서 구입하시면 좋을 거 같습니다.

 

4. 블루투스 절전모드 복귀 시 딜레이 현상 문의

- 이거 테스트를 해봤는데 30분 이상 아무런 작업을 하지 않고 컴퓨터를 켜놓고 있는데 절전모드로 전환되었다는

메시지 같은 게 안 뜨더라고요. 브로드컴 칩셋이라 그런가?

 

http://www.idsam209.com/1390 과거에 리뷰했던 컨버터블 2 리뷰를 살펴보니 블루투스 동글이 칩셋에 따라 다른 걸로

기록이 되어있는데요.

CSR 하모니 칩셋의 경우 절전모드 전환 후 연결 메시지를 띄우면서 연결이 되고 브로드컴 칩셋의 경우 절전모드 이후

아무 키만 누르면 그냥 활성화된 걸로 알고 있습니다.

 

부족한 리뷰일 수 있는데 혹시 제품의 기능 또는 사용에 있어서 궁금하신 부분이 있으시면 블로그에 덧글을 남겨주시면

테스트하여 답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이상으로 필코 컨버터블 2 크림치즈 텐키리스 리뷰를 마칩니다.

 

다음에도 신박한 제품으로 찾아뵙겠습니다.

 

" 이 사용기는 아이오매니아에서 제품을 제공받아 외부간섭없이 주관적으로 작성하였습니다. "

 

Trackbacks 0 / Comments 0

필코 마제스터치 키보드와 레오폴드 키보드용 키스킨 사용가능 여부

일전에 키보드 매니아 회원님께서 문의하신 내용에 대한 답변을 준비한다고 분명히 글을 썼던거 같은데 글이

임시저장이 안되고 삭제되어버렸네요.

 

그래서 다시 포스팅합니다.

 

필코 마제스터치 기계식 키보드에 레오폴드 키보드용 키스킨 사용이 가능합니다.

 

아래 사진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하우징 부분이 레오폴드쪽에 살짝 큽니다. 그래도 키캡 부분은 정확히 맞으니 사용이

가능하실꺼에요.

 

Trackbacks 0 / Comments 0

iomania제공 필코 마제스터치 컨버터블 2 숙성된 리뷰~~

 

 

프롤로그


기계식 키보드를 처음 접한 건 80년대 말 알프스 스위치를 이용한 키보드였습니다. 그 또한 알프스에서 직접 생산한 키보드였죠. 
이후 맴브레인의 등장과 함께 용산에서 자취를 감춘 알프스 스위치 키보드...

군대를 갔다 오고, 생업을 위해 열심히 살고 있던 어느 날, 아론키보드를 발견하면서 잊었던 아련한 향수를 떠올리게 되었습니다.
당시만 하더라도 구형 키보드가 중고로 거래되고 있는지로 몰랐는데, 키보드매니아를 통해 과거의 그냥 스쳐 갔던 그러한 제품들의 존재를 알게 되면서

알프스 키보드에 대한 갈증을 느끼고 있었습니다. 그 갈증의 여파로 당시 키감이 좋았다던 맴브레인 제품은 꽤 많이 샀던 걸로 기억이 나는군요.

이때 한줄기 빛과 같이 등장한  필코 제로키보드(유사알프스축)를 소식을 접하고는 광속으로 구매하게 이릅니다.

제로 이후에 새로운 키보드로 변경하고 싶은 맘에 체리 스위치를 알게 되고 기변을 시작하게 됩니다. 

마제 1 (106키), 마제1 인디고블루(104키) 그리고, 인디고 블루 튜닝 (리뷰 게시판 그 흔적이 남아있지요). 그다음부터는 커스텀의 세계로 넘어가게 됩니다.

대부분 키보드를 접하시는 사람들의 순서가 아닐까 합니다.

이번에 아이오매니아(www.iomania.co.kr) 페이스북 체험단 모집에 당첨되어 필코의 가장 최신판이라고 할 수 있는 마제스터치 컨버터블 2 제품을 영접하게 되었습니다.


자. 그럼 리뷰를 풀어가 보겠습니다.


       알록달록한 이쁜 박스


웬만해서 리뷰할때 패키지 사진을 잘 안 찍는데, 이건 너무 예뻐서 찍게 되네요. 박스에 중요한 내용이 모두 표시가 되어있습니다. 하지만 일본어라는 사실...

 

 

 

 

 

 


박스 오픈과 함께 보이는 저 큰 메뉴얼 기능이 기능인지라 열심히 읽어봤는데, 정말 이해하기 힘드네요.

일본 특유의 제품 설명방식이 눈에 띕니다. (소니 제품을 많이 써봐서 그런가 봐요.)

 


저.. 저.. 키보드 위에 투명 플라스틱 이거 요긴하게 쓰입니다. 키보드를 사용하지 않을 때, 먼지를 보호하는 커버로 사용이 가능합니다. ㅎㅎ
 

      제품 구성품


 

위 사진과 같이 1)Mini USB케이블, 2)AA건전지 2개, 3)DIP 전환 시 사용되는 키캡, 4)스틸 리무버등 심플한 구성입니다.

 

특히 USB케이블이 인상적입니다.


소니의 고급 헤드폰에서나 볼만한 케이블입니다. 아주 고급진 각인이 눈에 들어옵니다.


      제품 외형


전통적인 마제 스타일~~ 제로 때부터 쭈~우~ 욱. 동일한 디자인입니다.

 





뒤판도 기존과 동일한 디자인입니다만, 제품 특성상 AA 건전지 2개를 수납할 수 소켓이 내장되어있다는 점과 기존의 시리즈에서 볼 수 없었던 DIP 스위치가

눈에 띕니다.

 

 


블루투스 키보드 사용 시 전원을 공급하게 될 AA x2 건전지 수납소켓

 

 

하우징 하판에 위/아래로 위치한 미끄럼 방지 고무는 키보드사용 시 밀림을 방지해줍니다. 아주 성능이 좋더군요.



전작들과 다른 점 중에 하나는 십자 모양의 나사에서 별 모양의 나사로 변경되었습니다.
어느 정도 사용 후  튜닝을 위해서 별 드라이버를 구매해야 할 거 같습니다.



키보드 오른쪽에 위치한 MiniUSB 포트

 


정중앙 위치한 블루투스 ON/OFF 스위치 건전지를 사용할때 눌러줍니다.


      기능


 

 

DIP 스위치 기능 


 

 개인적으로는 SW1 기능은 DIP 스위치가 아닌 FN 조합으로 Lock / Unlock 형식으로 되었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FN 조합키


FN 키를 누른 상태에서 F1, F2, F3를 눌렀을 때 측각에 인쇄된 볼륨 키움, 줄임, 음소 기능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FN 키를 누른 상태에서 F5 ~ F8 키를 누르면 멀티미디어 제어가 가능합니다. 요즘 웬만한 키보드에 있는 기능이죠?
이놈이 PC에서는 크게 빛을 못 보지만, 아이패드와 연결 시 엄청나게 편리해집니다. ㅎㅎ

 


우측 Win 키와 FN 키입니다. DIP SW4 설명을 보강하는 내용이 되겠네요.

SW4 Off일 때 기본기능 : 우측 Win 키  /  Fn 키 조합 시 애플리케이션 키 / SW4 On일 때 변경기능 : 애플리케이션 키  /  Fn 키 조합 시 Win 키
※ SW4 On / Off에 따라 키의 위치가 좌우로 변경됩니다.

 


Sleep 모드 과거에도 키보드에 이런 기능이 있었지만, 개인적으로 쓰지 않았던 기능입니다.

PC에서는 Fn + F12 조합으로 사용하지만, 아이폰이나 아이패드 같은 기기가 블루투스로 연결되어있다면 F12를 누르면 잠자는 화면을 깨워줍니다.

( 스마트폰 화면이 꺼져있는 상태에서 전원 버튼이나 액정을 건드려 화면이 나오게 하는 기능으로 보시면 됩니다. )


위의 내용을 모아 모아 아이패드로 연결하여 테스트를 해보겠습니다.

 

<720p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블루투스 연결

이것이 이 키보드의 핵심 기능입니다.

 


현재 테스트는 컴퓨터와 USB로 키보드를 연결하였습니다. 아이폰과 아이패드를 1번과 2번에 지정해보도록 합니다.
( 사용하는 컴퓨터가 구형이라 키보드 받는 날 블루투스 동글을 구매했는데, 불량인지 연결이 안 되어서 반품했습니다. 쩝. )

 


연결 : 1. Ctrl + Alt + Fn 키를 누르면 Num ●  Caps LED가 동시에 켜집니다.

         2. 연결하고자 하는 번호 1~4번 중에서 하나를 선택하는 동시에  Num ●  Caps 가 교차로 점멸합니다.

         3. 해당 스마트 기기에서 블루투스 메뉴에서 " Majestouch Convertible 2 " 선택하는 동시에 Num ● 점멸하며 페어링 모드로 들어갑니다.
         4. 페어링에 성공하면 스마트 기기 화면에서는 보안코드 4자리가 뜹니다. 이 숫자를 키보드에서 입력 후 Enter를 누릅니다.
         5.  Num ●  Caps 가 동시에 점멸하며, 해당 번호에 스마트 기기를 등록합니다.

 

연결해제는 위의 1번 -> 해제하려는 1~4번에서 번호를 누르고 위의 사진 오른쪽 리셋 버튼을 누릅니다.

 

메뉴얼을 펴놓고 한참을 읽었습니다. 내용도 용어도 어렵더군요. 일본형식의 설명이라서 그런가?

 

      멀티페어링의 진수


작년 연말에 출시한 다이얼을 돌려서 디바이스를 선택하는 로지텍 K480 키보드는 가히 획기적이었습니다. 다이얼을 돌려서 디바이스를 선택하는...  

그때만 하더라고 기성품 중에 블루투스 기능을 내장한 제품은 기계식 키보드는 없었습니다. 이후 필코에서 마제스터치 MINILA Air 그리고 컨버터블 2 를

출시하면서 블루투스를 지원하는 기계식 키보드의 입지를 선점하게 되었습니다.

 

스마트폰 및 태블릿의 보급으로 블루투스 키보드가 활성화되긴 하였지만, 키보드 매니아들에게는 블루투스를 지원하는 기계식 키보드가 있었으면

하는 맘뿐이었을 겁니다. 이제 마제스터치 컨버터블 2 를 봐주시기 바랍니다.

 

마제스터치 컨버터블 2의 놀라운 점은 디바이스의 전환 시 딜레이 타임이 약 5초정? 정도로  빠른 전환입니다.

 

테스트 기간 중 마제스터치 컨버터블 2 를 이용하여, 웹서핑과 스마트폰으로 지인과 문자를 주고받는 여유를 즐겼습니다.

 

내가 찾던 이상형이야~~~

 

 <1080P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기타


특별히 언급을 하지 않은 것 중에 메뉴얼상 중요사항을 언급해야 할거 같습니다.

 

블루투스 Ver3.0 Class 2 기술을 채택. 최대 10m 이내의 범위에서 사용 가능. 최대 4대의 디바이스 연결가능
키보드를 사용하지 않을 때 만약 30분 동안 어떠한 조작을 하지 않으면 절전 모드로 전환되어 배터리를 절약할 수 있습니다.

배터리 사용기간 1일 5시간 사용 시 약 6개월 사용 가능( 알칼라인 건전지 기준) 사용환경에 따라 사용 기간의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위의 내용을 참고하시고요.

 

애플 기기를 사용하시는 분들에게 중요한 부분입니다.

마제스터치 컨버터블 2 를 애플 기기에 연결 시

 

한글 전환 Atl + Space (화면에서 한글과 영문 메뉴에서 Atl + Space를 눌러서 선택해줘야 합니다.) 

전체선택 : Win + A  / 잘라내기 : Win + X / 복사하기 : Win + C  / 붙이기   : Win + V / 복원(Undo) : Win + Z

보통 윈도즈에서는 Ctrl + 조합으로 쓰는 기능이죠.

 

참고로 IOS 기기(아이패드, 아이폰)의 메신저 프로그램에 전송버튼에는 Enter 키의 속성을 가지고 않습니다.
아이패드용 USB 카메라킷을 이용하여 USB 키보드를 연결하거나, 블루투스 키보드를 연결 시 문장 입력 후 습관적으로 윈도우즈에서 하듯이 Enter 키를 누르게 됩니다.

IOS 기기에서는 전송이 아닌 줄 바꿈으로 반영이 됩니다. ㅋㅋ

 

원래 그러는 것이니 그냥 손가락으로 전송버튼을 누르시기 바랍니다.

 


      이제는 필코에 바란다.


필코의 브랜드 네임밸류가 올라가면서 높은 가격대에 형성되어있는 요즘입니다.

키보드 매니아 질문 답변 게시판에 어떤 제품이 좋나요? 하고 물어볼 때 버릇처럼 이야기했던 부분이 무조건 한방으로....였습니다.

 

필코가 고가 정책을 편다면 말릴 수는 없겠지만, 고가에 걸맞은 키캡을 꼽아달라고 요구하고 싶습니다.

PBT까지는 아니더라고 이색사출 정도는 꼽아줘야 하지 않나 생각합니다.

 

하지만 일본 특유의 고집으로 그러한 요구가 받아드여질지는 두고봐야 할거 같습니다.

 

 

      마무리


새로운 제품을 접한다는 것은 늘 설렙니다. 특히 기존에 써보지 못했던 제품이라면.

필코의 제품을 지금까지 써오면서 느끼는 건 한결같다는 점입니다. 그 흔한 LED 백라이트 제품이 없이 꾸준히 한 디자인의 제품을 출시하고 있습니다.

더불어 기존 제품에서 같은 하우징의 통 울림, 스테빌에 따른 소음도 가지고 있습니다.

 

이러한 부분들이 매니아들에게만 단점으로 보일 수 있습니다만, 일반적인 사람 중에는 그런 거 모르고 사용하는 사람도 많더군요.

개개인의 성향이다 보니 다른 사람이 못 느끼는 부분이 나에게 단점이 되거나 반대의 경우가 될 수 있습니다. 나의 성향이 표준이 아니기에 단점이라고 이야기하기가 어렵네요.

 

마제스터치 컨버터블 2도 블루투스 기능의 기계식 키보드를 원하는 사람들에게 두루 사랑받는 키보드가 되길 바랍니다.

 

 

마지막으로

 

" 본 리뷰는 마제스터치 한국 공식 수입사인 아이오매니아아 제품 협찬으로 리뷰를 진행하였습니다. "

 

 

Trackbacks 0 / Comments 0

오늘도 달리고 달리고 달리고... Since 2004 by 뚜비뚜비뚜뚜바

Recent Trackbacks

Statistics

  • Total : 909,720
  • Today : 156
  • Yesterday : 840
Flag Counter
다나와리포터 안내 페이지 바로가기

티스토리 툴바

analytics.com/analytics.js','ga'); ga('create', 'UA-77536230-1', 'auto'); ga('send', 'page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