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일 22 ( Mile 22, 2018 ) 시사회


일시 : 2018-08-18 (수) 20:10 ~ 21:57

장소 :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15관 수퍼사운드 (8층) O열 7,8번

장르 : 드라마, 액션 | 미국 |  95분 | 2018 .08.23 개봉

감독 : 피터 버그

출연 : 마크 월버그(실바), 로렌 코핸(앨리스), 이코 우웨이스(리 누르), 론다 로우지(샘 스노우),

존 말코비치(비숍), 씨엘 (퀸)외



★★★★★★★★★★★★★★★★★★★★★★★★★★★★★★★★★★★★★★

 

이 영화를 간단하게 정리하면

 

" 예고편을 참~ 잘 만든 영화 " 입니다.

스토리는 흥미로웠습니다. 21세기에 맞는 최첨단 장비를 이용한 대테러 집단을 해결하는

오버워치라는 팀이 등장하는데요.

그럴싸한 특수부대원들이 22마일을 이송하는 과정을 그린 영화입니다.


근데 오프닝 느낌이 지루한 느낌이 팍 오네요.

 

뭐랄까? 준비를 너무 오래 해서 지루함이 몰려올때쯤 ~~ 땅!! 하는 순간 총격이 시작는데.....


영화의 서론이 길고 주인공 마크 월버그(실바)가 중간중간 등장하면서 래퍼처럼 이야기하는 대목에서

결론을 유추할 수 있게 되면서 기대감? 흥미? 이런 게 반감됩니다.


영화 중간에 이코 우웨이스(리 누르)의 연기를 보면서 영화 액션을 위해서 영화 "레이드"의 장면을

넣은 거 같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왠지 총격 액션에 스토리를 맞춘 느낌?의 영화였습니다.

 

앞으로 영화 보실 때 주의 사항!!

 

단독 개봉 - 이거 피하시고요.

상영시간 100분 이하의 영화 - 이것도 피하시고요.

상영시간이 짧다는 이야기는 그만큼 보여줄 게 없다는 겁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0

나를 차버린 스파이 ( The Spy Who Dumped Me, 2018 ) 2차 시사회

 

일시 : 2018-08-16 (목) 20:00 ~ 22:07

장소 : CGV 강변 3관 J열 11, 12번

장르 : 코미디 | 미국 | 117분 | 2018 .08.22 개봉 
 
감독 : 수잔나 포겔

출연 : 밀라 쿠니스(오드리), 케이트 맥키넌(모건), 샘 휴건(세바스찬), 저스틴 서룩스(드류), 질리언 앤더슨(웬디)


★★★★★★★★★★★★★★★★★★★★★★★★★★★★★★★★★★★★★★★★★★★★

 

시사회도 N차 관람을 하게 되네요.

 

2번 보니까 더 재미있었다는....... 빵빵 터지는 액션이 일품인 영화.

 

 

2번째 시사회 굿즈입니다.


캐릭터 엽서 6장입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0

나를 차버린 스파이 ( The Spy Who Dumped Me, 2018 ) 시사회

 

일시 : 2018-08-10 (금) 20:00 ~ 22:07

장소 : CGV 용산아이파크몰 7관 N열 15, 16번

장르 : 코미디 | 미국 | 117분 | 2018 .08.22 개봉 
 
감독 : 수잔나 포겔

출연 : 밀라 쿠니스(오드리), 케이트 맥키넌(모건), 샘 휴건(세바스찬), 저스틴 서룩스(드류), 질리언 앤더슨(웬디)


★★★★★★★★★★★★★★★★★★★★★★★★★★★★★★★★★★★★★★★★★★★★

나차스는 전형적인 여성버디 무비로 참 말이 많고 시끄럽습니다.

 

그런 와중에 재미도 있고요.

케이트 맥키넌의 말빨연기를 보고 있자니 음.... 잭 블랙이 연상되더라는..

 

예고편의 내용대로 사귀는 남친과 헤어졌는데 누군가 니 남친이 스파이였어라고 이야기하는 순간

영화는 꼬이기 시작합니다.

 

밀라 쿠니스와 케이트 맥키넌이 지금까지 삶을 살면서 표출하지 못했던 그 무언가를 짝퉁 스파이 흉내를
내면서 즐기고 있더라고요. ㅎㅎ

 

보통 이런 영화가 재미있으려면 한참 웃기는 내용이 나오다가 빵빵 터지는 액션이 나오고 해야 하는데

 

웃음과 액션 그리고 스토리 진행의 텀이 너무 길어서 지루함이 느껴지기도 합니다.

미션임파서블에서 보여주지 못한 액션을 보여주었던 의외의 나를 차버린 스파이 시사회 후기였습니다.

시사회 굿즈로 받은 립스틱 볼펜입니다. ㅋㅋ

Trackbacks 0 / Comments 0

탑건 (Top Gun, 1986) 재개봉 시사회




일시 : 2018-08-08 (수) 20:00 ~ 21:59

장소 : 롯데시네마 월드타워 21관 수퍼G (10층) 21,22번

장르 : 액션 |  미국 | 109분 2018 .08.29 재개봉 


최초국내개봉 1987 .12.19 


감독 : 토니 스콧


출연 : 톰 크루즈(매버릭), 켈리 맥길리스(찰리), 발 킬머(스노우맨), 안소니 에드워즈(구즈), 톰 스커릿(바이퍼), 

맥 라이언(캐롤-구스 와이프),존 스톡웰(쿠거), 마이클 아이언사이드(제스터), 

팀 로빈슨(메를린 - 후반 전투 시 매버릭의 파트너 레이더 담당역으로 나옴)


★★★★★★★★★★★★★★★★★★★★★★★★★★★★★★★★★★★★★★★★★★★★★★★★


네이버 네영카 재개봉 시사회 당첨 덕분에 즐거운 관람을 할 수 있었습니다.


87년 개봉이니 중학교 1학년? 때인거 같은데.... 당시에는 극장을 갈 수 있는 형편이 안되어서 성인이 되고 

비디오 샵 랜탈로 보았던 영화였습니다.


특히 이번 재개봉에 기대했던 부분이 디지털 리마스터링이기 때문인데요.

화면이 큰 롯데시네마 월드 타워 수퍼플랙스 G 에서 리마스터링 버전으로 보게 되나니......


영화 내용이야 화면 전개, 배우들의 연기, 임펙트있게 흘러나오는 음악 등.... 뭐 하나라도 빼놓을 수 없었을 만큼 좋았습니다.


같이 관람한 지인은 영화 상영 전 주변의 사람들을 둘러보더니 연령층이 대부분이 이 영화 처음 볼 나이인거 같은데? 

하길래 주변을 살펴보니 젊은 층이 상당히 많았더라고요.


암튼.... 


영화가 시작되고 한껏 기대했는데... 아!~ 뭔가 이상하다. 너무 크게 보이더라고요.

아차차... 자리가 중간위치이지만 상영관 크기를 감안하면 뒤쪽으로 가야 했는데... 

위치선정 미스로 엄청 큰게 보게 되었네요. ( 시사회라는게 티켓을 주는대로 보는게 보통이라..)


인터넷 검색으로 알아보니 탑건 화면 비율은 시네마스코프 비율 2.35 : 1로 

영화와 같은 시네마스코프 비율의 스크린으로 보는 거지만 수퍼플렉스 G 스크린 사이즈(34m X 13.8m)를 감안하면

확대된 느낌이 강해서 디지털 리마스터링이 된 게 맞나? 하는 의심을 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그래도 영화에 빠져들다 보니 전투기 비행 신에 빠져서 영화를 보게 되더라고요.


특히 탑건에서는 미사일 발사 및 격추 장면을 계속 반복해서 사용했는데 알고보니 해군의 미사일을 

두번만 발사 할 수 있도록 제한을 두었다고 하네요.


그래서 그 두번의 발사 장면을 여러각도에서 촬영하여 계속해서 반복했다는 전설이...


그래도 전투기 스피드를 느낄 수 있는 영화는 탑건 밖에 없네요.


비행 시뮬레이션 게임을 좋아하는 유저라면 꼭 봐두면 좋은 영화. 

80년대 감성이지만 음악과 화면 연출은 지금봐도 멋스러운 영화 탑건 시사회 후기였습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0

명탐정 코난 : 제로의 집행인 ( 名探偵コナン ゼロの執行人, Detective Conan: Zero the Enforcer, 2018) 시사회


일시 : 2018.07.31(화) 19:40~21:40


장소 : CGV 왕십리 7관 C열 17, 18번


장르 : 애니메이션 | 일본 | 110분 | 2018 .08.08 개봉  

 

감독 : 타치카와 유즈루


출연 : 타카야마 미나미(에도가와 코난 목소리), 야마자키 와카나(모리 란 목소리), 코야마 리키야(모리 코고로 목소리)


★★★★★★★★★★★★★★★★★★★★★★★★★★★★★★★★★★★★★★★★★★★★★★★


명탐정 코난의 22번째 극장판이 찾아왔습니다. 일본에서 엄청난 흥행을 했다고 하네요.


영화의 내용은 국제 정상회담 개최지의 폭발 사건이 발생하는데 얼도 당치 않게 사건현장에서 유명한 탐정의 지문이 

나와 범인으로 몰리고 사건 해결을 위해 뛰어든 코난. 제로의 집행인 안기준의 의심하는 가운데에 사건 해결을 위해 백방으로 

뛰어다니는 이야기로 극장판 답게 스케일이 큽니다. 


하지만...


내용의 강약 조절이 잘 안되어있어서 중간 중간 지루함이 느껴집니다.


일본 특유의 과도한 설명이 그 원인인데요. 너무 자세히 설명을 하다보니 중간에 흐름이 빈번히 끊기네요.


코난 시리즈의 범죄 발생 스토리가 늘 그렇듯이 너무 황당하기 그지 없고 그런 걸 잘 아는지 중간 중간 액션으로 

잘 포장한 영화였습니다.


이번 시사회에서는 특별하게 더빙 성우진이 등장해서 깜짝 놀랐네요.


더빙 성우들의 영상을 보시면서 마치겠습니다.


https://youtu.be/qhM3txFlzZk




Trackbacks 0 / Comments 0

오늘도 달리고 달리고 달리고... Since 2004 by 뚜비뚜비뚜뚜바

Recent Trackbacks

Statistics

  • Total : 975,754
  • Today : 205
  • Yesterday : 928
Flag Counter
다나와리포터 안내 페이지 바로가기

티스토리 툴바

analytics.com/analytics.js','ga'); ga('create', 'UA-77536230-1', 'auto'); ga('send', 'pageview');